기사제목 재외동포청, 재외동포정책실무위 개최…신임 민간위원 14명 위촉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재외동포청, 재외동포정책실무위 개최…신임 민간위원 14명 위촉

기사입력 2023.12.01 17:45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재외동포 민간위원.jpg
'제32차 재외동포정책실무위원회' 신임 민간위원 위촉식 참석자들. 왼쪽 상단부터 시계방향으로 김민철 재외동포청 재외동포정책국장, 이민정 법률사무소 이민 변호사, 신연정 재외동포초청장학생 글로벌지역회장, 김미희 재중한글학교협의회장, 고상구 K&K 트레이딩 회장, 박기태 사이버외교사절단 반크 단장, 송석원 경희대 교수, 최미영 미국 다솜한국학교 교장, 오정은 한성대 교수, 최윤선 재외동포청 재외동포정책과장, 강남욱 성균관대 교수, 이영호 세계한인네트워크 고문, 이기철 재외동포청장, 최병천 월드코리안신문 편집이사, 이장섭 전남대 교수, 백진훈 전 일본 입헌민주당참의원, 강성철 연합뉴스 동포·다문화부 기자. [재외동포청 제공]

 

 

재외동포청은 1일 '제32차 재외동포정책실무위원회'(위원장 이기철 재외동포청장) 회의를 열고 신임 민간위원 14명을 위촉했다고 밝혔다.

 

실무위는 종합적이고 체계적인 재외동포 정책 추진을 위한 주요 사항을 심의 및 조정하는 '재외동포정책위원회'(위원장 박진 외교부 장관)에 상정할 안건을 심의하는 회의체다.

 

실무위 회의는 올해 6월 재외동포청이 출범한 이후 처음 개최됐다. 외교부, 법무부, 국무조정실 등 관계부처 정부 위원과 민간 위원이 참석했다.

 

민간 위원으로는 박기태 사이버외교사절단 반크 단장과 강성철 연합뉴스 동포·다문화부 기자, 송석원 경희대 정치외교학과 교수, 오정은 한성대 이민다문화전공 교수, 이영호 세계한인네트워크 고문 등이 위촉됐다.

 

신임 위원에 대한 위촉식을 진행한 이기철 청장은 우리 정부의 재외동포 정책 성과를 강조하면서 5개년 중장기 계획인 '제1차 재외동포정책 기본계획'(2024∼2028년)을 소개했다.

 

이 청장은 제1차 기본계획을 통해 향후 5년간 이어질 정책이 재외동포들에게 와닿을 수 있도록 관계부처의 협조를 요청했다.

 

위원들은 이 기본 계획을 토대로 각 부처 재외동포 정책 추진 현황과 방향 등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

 

이날 회의에서는 국내 체류 동포에 대한 지원 정책에 대한 논의도 이뤄졌다.

 

인구 구조 변화에 효과적으로 대응하기 위한 미래지향적 동포 정책을 추진하고, 사할린동포처럼 강제징용 등 역사적 특수성을 지닌 재외동포들에 대한 포용적 동포 정책을 지속해나가자는 의견도 제시됐다. [연합뉴스]

 

 

<저작권자ⓒ데일리인도네시아 & www.dailyindonesia.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