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현대차-그랩, 인니 코로나 지정병원서 셔틀 전기차 운행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현대차-그랩, 인니 코로나 지정병원서 셔틀 전기차 운행

기사입력 2020.04.29 16:29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자카르타 공항서 운행하던 아이오닉 20대 중 7대 활용

현대자동차와 디지털 경제 플랫폼 그랩(Grab)이 인도네시아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 지정병원 3곳에서 의료진을 위한 무료 셔틀 서비스에 나섰다.

29일 현대차 코로나19 지정병원.jpg▲ 현대차-그랩, 인니 코로나 지정병원에 셔틀 전기차 운행. 인니 코로나19 지정 병원인 술리안띠 사로소 병원의 병원장(파란셔츠)과 의사, 간호사들. [현대차 제공=연합뉴스]
 
현대차와 그랩은 올해 1월부터 자카르타 수카르노하타공항에서 아이오닉 일렉트릭 20대로 전기차 시범사업을 시작했다.

양사는 이들 전기차 가운데 7대를 술리안띠 사로소 병원과 가똣수브르또 군병원 등 자카르타의 코로나19 지정병원 3곳에 배치해 오전 6시부터 오후 10시까지 의료진을 위해 무료로 운행한다고 29일 밝혔다.

전기차는 3개 병원에서 요청하는 이동 경로를 따라 의료진을 태우고 수시로 운행한다.

한 차량에는 감염 예방을 위해 승객 두 명만 탈 수 있다. 셔틀 서비스는 6월 26일까지 제공된다.

하성종 현대차 인도네시아 판매법인장은 "이렇게 어려운 시기일수록 서로 돕고, 모두에게 이동의 자유를 제공하는 것이 현대차가 추구하는 가치"라며 "셔틀 서비스가 인도네시아 의료진에게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29일 현대차 그랩 전기차.jpg▲ 자카르타 공항서 운행하는 그랩 전기차(아이오닉 일렉트릭) 모습[자카르타=연합뉴스]
 
현대차는 앞서 인도네시아 국가재난방지청(BNPB)에 방역복 5만 세트 기부를 약속하고, 현지에서 물량이 조달되는 대로 순차적으로 전달하고 있다.

또, 서부자바주 브까시 델타마스 공단에 완성차 공장을 짓고 있는 만큼, 해당 지역에 '드라이브 스루' 진료소도 설치해줬다.

현대차는 인도네시아 공장이 내년 연말에 완공되면 소형 스포츠유틸리티차(SUV) 양산을 시작으로 소형 다목적차량(MPV)과 세단을 생산한다. 생산능력은 최대 25만대 규모다. [연합뉴스]

29일 현대차 드라이브 스루 지원.jpg▲ 현대차가 브까시에 설치해준 드라이브 스루 진료소. 2020.4.24 [현대자동차 제공=연합뉴스]
 




<저작권자ⓒ데일리인도네시아 & www.dailyindonesia.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